최근 포토로그


어쩌다가 개신교 전도사의 강연 듣게 되었는데 역사/뉴스/딴지

카자흐스탄에서 전도활동 하는 사람이었는데

전도하면서 힘든일 같은걸 소개하면서 카자흐스탄 정부의 종교포용력이나 폐쇄적인 풍토등을 지적하며 전도의 어려움을 언급하더군요.

예를 들어 카작인(코사크 뿐아니라 카자흐스탄 사람도 카작이라고 하더군요-ㅁ-)들이 기독교를 받아들이기 위해서는 그들이 그들의 가족공동체에서 나와야 한다거나, 법적으로 17세미만자에게 전도하면 안된다던가 등등 이런저런 이야기를 하는데,




듣다보니 해당국에서는 다 불법적인 활동들이었습니다 =ㅁ='''''

듣다보니 해당국 법 어긴 이야기들을 짐직 진지하게 하는데, 저같은 비 개신교 신자가 보기엔 어마무시+미친짓거리더군요,

사실 저런거야 옛날 아프가니스탄 피랍사태 이전부터 문제시 되는 것이긴 했습니다만 왜 로마에서 로마법 안따르고 저리 노는지 당최 이해가 안가더군요.

딱 저러니 국외전도가 욕먹지 하는 기분, 몇번 만났던 몰몬교 선교사들의 깔끔한 태도에서 느꼈던 경외감과 완전히 대치되는 모습을 보니 정말 때려주고 싶은 생각이 들정도 였습니다.







입장을 바꿔서 이슬람성직자가 우리나라에 와서 불법으로 땅 양도받아서 이슬람 사원차려 우리나라 법 어겨가며 우리나라 신도 모아 공동체 생활하면서 전도한다면 우리입장에서는 과연 욕 안나올런지 싶더군요.

물론 선교의 자유는 이해합니다만  현지법 어겨가며 선교한다는 이야기는 정말 이해 안가는 강연이었습니다.


강연 들으며 느낀 심정.gif




예전에 아프간에서 저런식의 선교활동 때문에 흉흉한 일이 있었는데, 왜 아직도 저런걸 자랑이라고 떠들고 다니는 걸까요.

뭐 하긴 저도 제가 좋아하는 영상물이나 게임이 금지되는 나라에 가면 그나라 열나 깔지도 모르겠습니다. 하지만 그래도 거기서 하지 말라는거 굳이하지는 않을거 같네요.




덧글

  • 나이브스 2018/03/22 22:47 # 답글

    교회다니지만 저런 전도 이야기 듣다 보면 전혀 그 나라 실정을 생각 안하고 막무가내로 하는 거 같은 기분도 많이 들더군요.
  • R쟈쟈 2018/03/23 23:22 #

    저도 그렇습니다.

    업무상 교회 가는 거긴 하지만...
  • 자유로운 2018/03/22 22:50 # 답글

    저건 폭력이지요.

    심지어 저 나라에 살고 있는 전도사들 엿먹이는 일이구요.
  • R쟈쟈 2018/03/23 23:24 #

    전도하러 저나라 갔다는 자체가 마....=ㅁ=;;;
  • tarepapa 2018/03/22 22:55 # 답글

    저래서 개신교가 犬신교 취급받는거죠...
  • R쟈쟈 2018/03/23 23:21 #

    확실히 그런듯 싶습니다.
  • Megane 2018/03/22 23:29 # 답글

    저런 걸 사명이라고 떠들고 다니는 걸 보면 참 어이가 날아갑니다.......
  • R쟈쟈 2018/03/23 23:21 #

    그사람들은 그게 사명이라고 굳게 믿고 있다는 점에서 기가 막히죠.
  • PFN 2018/03/23 00:13 # 답글

    지상의 법보다 하늘의 법을 더 우선시하라는게 교리에 박혀있습니다.
    물론 정상적인 시민이라면 그렇게 똥오줌 못가리지는 않습니다만
    목사란 놈들은 날뛸수록 돈이 더 잘 들어오니까 대놓고 날뛰죠.
  • R쟈쟈 2018/03/23 21:49 #

    개인적으로는 왜 저러나 싶습니다;;; 뭔 약을 먹고 살았길래...
  • 과객b 2018/03/23 00:34 # 삭제 답글

    우리 나라 같이 물러터진 나라나 되니까 개나 소나 와서 아무 종교나 포교하고 다니지, 다른 나라는 그런거 얄짤없는 것은 지들이 하도 얻어 터져서 아예 그딴 포교 따위를 법으로 금지시켜 놨을 뿐입니다.
    저들은 그러면 포교라는 것은 지들 기준에 맞춰서 안하는가 하면 ㅋㅋㅋㅋㅋㅋㅋㅋㅋ 글쎄요.
  • R쟈쟈 2018/03/23 21:32 #

    뭐 어느종교던 포교활동은 미덕입니다만 반대쪽에서 느낄 감정은....
  • Shishioh 2018/03/23 02:36 # 답글

    아니...솔직히 이슬람 교나 기독교나 차이는...


    예수를 그냥 신에게 계시를 받은 예언자급으로 볼것인가
    신의 아들이자 하계에 내려온 신으로 볼것이냐

    차이뿐인데...
    뭘 거기에 선교를 하겠다 난리입니까?

    국내 기도교신자들보다 예수가 누군지 어떻게 살았는지 더 잘알고 있을 양반들인데;;;

    우리나라 성경처럼 번역을 개떡으로 한것도 아니고 목사 마음대로 해석한것도 아닌
    원전 그대로를 가지고 있는 애들한테 한국에서 온 애들이 선교한다고 하면..
    약팔이로 밖에 안보여요;
  • R쟈쟈 2018/03/23 21:31 #

    왜 저양반들은 하늘나라 법만 찾는지 이해가 안갑니다;;;
  • 곰돌군 2018/03/23 10:54 # 답글

    전도를 하건 선교를 하건.. 법은 지켜야지-_-
  • R쟈쟈 2018/03/23 21:19 #

    그러믄요.
  • 지나가는 2018/03/23 17:59 # 삭제 답글

    어떤 법을 어떻게 어긴 건지 구체적으로 말씀해주셔서야;;; 정작 그 부분이 안 나와 있어서 같이 까고 싶어도 조심스러움. (윗 댓글들은 그냥 일반적인 이야기만 하고 있고.)
  • R쟈쟈 2018/03/23 21:08 #

    카작인들이 기독교공동체 생활을 하게 위해서는 그들의 가족공동체에서 나오게 해야한다거나 청소년들에게는 법적으로 포교가 안되기 때문에 몰래 자기네 공동체에 넣어 같이 생활하며 포교한다거나

    위에서 이야기한 내용들입니다. 그외에는 그 양반 기타 경험담 이야기하는데 아쉽게도 저내용이상으로 잘 기억하지는 못했네요. 저것만 해도 화딱지가 나던지라.
  • 지나가는 2018/03/24 02:41 # 삭제

    그 쪽 동네는 그게 불법이랍니까......
  • Barroco 2018/03/24 02:41 # 답글

    뭐든지 극단적으로 치우치는 건 정말 위험하죠. 모태신앙인으로서 개신교의 교리를 부정하지는 않지만 그렇다고 남의 나라 법까지 위법해가면서 선교 활동을 하는 건 단순히 범법자가 되는 것에서 나아가 신에 대한 모독이라고 생각합니다. 세상 사람들로부터 손가락질과 비난을 받는데 하물며 하나님이라고 과연 잘 했다며 칭찬하실지.... 문제는 목사나 선교사들은 세상과 타협하기는 커녕 자기가 믿는 종교가 최고다라는 편협한 생각들로만 가득 차 있는 걸 많이 보아왔습니다.
  • R쟈쟈 2018/03/25 23:12 #

    개인적으로는 법과 윤리가 종교보다 위인 사람이라 저런 모양새는 참 마음에 안들더군요. 래초에 지역을 기반으로 일어난게 종교들인데, 왜 넓게 생각하려 않는지 의문입니다.
  • 2018/03/24 14:40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R쟈쟈 2018/03/25 23:14 #

    -진짜 그런 나라들이면 저도 이해합니다.

    -저같은 경우는 이신론자인지라 신은 개념상 있다고 생각합니다만 신에 집착하는 모양새는 참기 어렵네요. 저렇게 하는게 과연 신의 뜻에 부합하는지 조차도 의문입니다.
  • 제트 리 2018/03/25 21:29 # 답글

    저런 사례들을 보면... 대략 난감 입니다.. 이슬람 애들이야 시청에 모스크 등을 지어 달라고 요청을 하는 모양 이더군요........ 전 이슬람 이나 기독교나 좋게는 안 보입니다.... 저들도 저 같은 무신론자 는 짐승으로 보겠지만요
  • R쟈쟈 2018/03/25 23:09 #

    저같은 이신론자도 좋게 안보지 싶습니다. 저같은 경우는 과연 신이 이 세상에 얼마나 직접 관여하려할지 의문이라서 말이죠.
  • 제트 리 2018/03/25 23:33 #

    요즘은 그런 생각이 들만 한 거 같아요. 아 그리고 기도실 로 정정 합니다
  • 공손연2 2018/03/26 04:12 # 답글

    이슬람국가들은 포교자체를 방해하는 상황이라 기독교입장에선 법자체에 순종할 생각이 없습니다.

    개인적으로 단기선교하면서 생각없이 깝치는거외에 현지인들 상황에 맞추는 선교사라면 인정은 합니다.아무라 법이라도 서구처럼 사실상 포교를 허락하는 나라도 아닌마당에 준법을 요구하는 것은 무리같습니다.
  • R쟈쟈 2018/03/26 23:51 #

    그런 부분도 있긴 합니다만 저렇게 공동체 생활하면서 법적으로 포교대상이 아닌 대상까지 열올리며 포교해야 되나 싶어서요.
  • 풍신 2018/03/26 07:42 # 답글

    대체 요즘 세상에 왜 굳이 남의 나라까지 가서 전도를 해야 하는 지 잘 모르겠더군요.

    그리고 그 나라 법 안 지키는 놈들은 어떤 꼴을 당해도 할 말 없죠.
  • R쟈쟈 2018/03/26 23:52 #

    뭐 북한같은 곳이야 저도 인정하긴 합니다만 나라에서 가지 말라는데도 가는 나라나 자체 종교가 확고한 곳에서 저러는 것은...=ㅁ=
댓글 입력 영역



메모장


비타